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철도공단 영남본부, 관내 17개 고속철도 교량 내진보강 나서

기사승인 2017.09.06  16:36:21

공유
default_news_ad1

- 228억원 규모 신규계약 체결로 공사 박차...2018년까지 보강 완료

[토목신문 김재원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는 철도내진설계기준(리히터 규모 5.5→6.0)이 상향됨에 따라 관내 17개 고속철도 교량 시설물의 내진성능 보강을 위한 공사계약이 체결됨에 따라 오는 7일부터 공사를 착수한다고 밝혔다.

영남본부는 지진발생 시 구조물에 전달되는 지진에너지를 감소시켜 구조물 손상과 지진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진력 감쇠장치인 받침보호장치와 점섬댐퍼를 철도 교량에 추가로 설치한다.

영남본부는 대구∼부산 간 고속철도 교량 40개 중 성동고가 등 23개 교량은 지난해 10월부터 보강작업을 착수했으며, 나머지 오목고가 등 17개는 228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이달 공사에 착수해 오는 2018년 말까지 고속철도 교량 내진보강 작업을 모두 완료할 계획이다.

영남본부 김효식 본부장은 “철도를 이용하는 국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내년 말까지 내진보강 공사를 완벽하게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원 기자 kjw@cenews.co.kr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