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LH, SH와 공동으로 서초구청 공공건축물 리뉴얼사업 본격 추진

기사승인 2019.01.28  17:10:43

공유
default_news_ad1
▲ 서초구청 공공건축물 조감도

LH는 SH공사와 공동으로 서초구청 공공건축물 리뉴얼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오늘 28일 밝혔다.

LH와 SH공사는 지난해 12월 서초구청 복합개발 사업의 공동 수탁기관으로 선정되었으며, 현 청사부지 16,618㎡에 총 사업비 6,000억원을 투입하여 지하 6층, 지상 39층, 총 연면적 20만㎡ 규모의 대규모 공공청사 복합시설을 건립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와 전국의 공공건축물 리뉴얼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LH가 서울시 도시재생 공공디벨로퍼인 SH공사와 공동으로 사업을 시행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풍부한 사업경험과 독자적인 노하우로 신뢰도가 높은 두 공사간 협업을 통해 단 기간에 효율적인 사업추진이 가능해지고 자금 부담도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새롭게 조성되는 서초구 청사에는 청사시설, 주민편의시설, 상업 및 업무시설과 함께 임대주택도 들어서게 된다.

주민편의시설로 어린이집(원생 200명규모), 육아종합지원센터, 도서관 등이 예정되어 있으며, 상업 및 업무시설로는 영화관과 오피스텔이 들어서게 된다. 임대주택은 소득 대비 주거비 부담이 큰 청년 및 신혼부부를 주요 대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LH는 1월 예비타당성조사를 시작으로 행정안전부 투자심사, 공유재산관리계획 변경 등 행정절차를 모두 완료하고 2023년 착공, 2026년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용준 LH 도시건축사업단장은 “노후되고 주민편의시설이 부족한 서초구청을 공공청사 복합시설로 재탄생시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견인하는 사업모델로 만들겠다”라며, “국토부와의 협력을 통해 전국 공공건축물 리뉴얼사업을 활성화시켜 지역경제 발전 및 국민 삶의 질 향상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강형진 기자 khj@cenews.co.kr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