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내 스마트시티 건설 노하우가 세계로

기사승인 2019.04.09  12:05:09

공유
default_news_ad1
오만 두큼 경제사회포럼 LH 전시관 모습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스마트시티 건설 노하우를 세계에 알리는 홍보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LH는 지난 8일 다양한 스마트시티 관련 역량과 노하우를 알리기 위해 오만 무스카트시에서 열린 '제4회 두큼 사회경제포럼'에 참여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가·도시 정부 차원의 정책결정자를 포함해 각계 전문가가 함께하는 중동 스마트시티 관련 전문포럼이다.

LH는 행사장 내 'LH 스마트시티 독립 전시관'을 운영해 국내 스마트시티의 역사·정책을 소개했다. 오만 정부 관계자와 교류를 통해 스마트시티 관련 상호협력의 기반도 구축했다.

LH 관계자는 "이번 포럼은 한국의 스마트시티 역량을 세계에 알릴 수 있는 초석이 됐다"며 "국제무대에서 홍보와 교류협력을 지속해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창길 기자 kck@cenews.co.kr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